농성동 대우이안

농성대우이안

지하철에서 근거리에 위치하는 부동산 입지를 뜻하는 ‘역세권’은 단순히 집과 역 사이 가까운 거리로 인한 직주근접성과 편리한 교통환경 만을 의미하지는 않는다. 역세권 주변으로는 풍부한 유동인구에 따라, 상권이 형성되며, 이는 곧 풍부한 생활인프라 등으로 직결된다.

다만, 역세권이라는 지역적 범위가 한정적이기 수요와 공급 법칙에 의해 프리미엄이 붙는다. 이에 부동산 시장에서 역세권 내 집 마련을 위해 지역주택조합 아파트에 관심을 갖는 실수요자들이 늘어나고 있다. 청주 동남지구 호반베르디움

지역주택조합 아파트는 해당지역 내 6개월 이상 거주한 무주택 세대주 20인 이상이 조합을 설립해 주택을 짓는 제도다. 조합원 개개인이 사업주체가 되어 주택을 건설하는 방식으로 조합원들이 토지매입부터 시공사 선정까지 진행하기 때문에 합리적인 가격으로 아파트를 지을 수 있는 이점이 있다. 하지만, 지역주택조합 아파트는 사업 진행 과정에서 다양한 변수가 발생할 수 있어, 사업계획 및 자금관리 투명성 등 사업 안정성을 따져본 후 조합원으로 참여해야 한다.

이 가운데, 광주 서구 농성동 일대에 역세권, 숲세권 입지에 지역주택조합 아파트 ‘농성 이안’이 조합원 모집에 돌입한다.

해당 사업지는 지하 2층부터 지상 15층~24층, ▲84㎡ A형 368세대 ▲84㎡ B형 84세대 구성, 총 452세대 규모다.

농성 대우이안은 한국자산신탁에 자금관리를 맡겨 자금관리의 투명성을 확보했으며, 시공사로는 대우산업개발이 예정됐다. 조합 측에 따르면, 현재 이안 농성은 분양필증 접수가 완료됐으며, 대우산업개발과 MOU까지 완료됐다.

농성 대우이안 건립 예정지는 광주의 중심도시권역 서구 입지이자, 주요 지역의 교차 지점으로 주거선호도가 높다. 여기에 반경 700m 이내 양동재래시장을 비롯해 2km 이내에는 고속터미널, 신세계백화점, 롯데백화점, 이마트, 문화의 전당 등 생활인프라가 풍부하다.

또한, 발산 근린공원과 맞닿아 있는 친환경 자연경관을 가진 숲세권 입지에 도보 3분 거리에 광주 지하철 1호선 돌고개역이 위치해 있다. 남구 백운 교차로, 동구 충장로, 상무대로 역시 인접해 광주 주요 지역으로 접근성도 양호하다.

이외에도, 사업지 반경 500m 이내에 양동초, 광천초 등 2개 학교가 도보 통학이 가능하다. 여기에 농성초, 월산초, 서석중·고, 제일고, 북성중 등 지역 스쿨존이 형성되어 있어 교육여건도 우수하다. 원주 골드클래스

이안 농성 모델하우스는 광주 서구 치평동에 위치해 있다.